가중치 목적

  • 재정패널과 같이 매년 동일한 표본을 대상으로 조사가 이루어지는 패널조사(panel survey)에서는 1차년도 조사에 응답한 가구 중 2차 웨이브(wave) 이후에 무응답이 발생하거나 패널에서 완전히 이탈하여 표본이 마모(sample attrition) 됨으로써 표본 구성에 변동이 생길 수 있다.
  • 원 패널가구의 가구원이 분가 등을 통해 새로운 가구를 구성하게 되면, 이에 대한 추적조사 과정을 통해 신규 가구가 패널에 추가될 수도 있다.
  • 연구대상 모집단에도 매년 변동이 생길 수 있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패널조사의 경우 이런 다양한 원인에 의한 표본 및 모집단 변동을 감안한 가중치 보정과정을 통해 표본의 대표성을 유지하는 것이 일반적이다.
  • 패널조사에서는 웨이브가 진행되면서 조사 자료가 누적되면 연도별 자료를 이용한 횡단면(cross-sectional) 분석을 위한 가중치과 함께 동적 변화를 파악하기 위한 종단면(longitudinal) 분석을 위한 가중치를 분리해 적용함으로써 패널자료를 활용해 대표성 있는 통계분석 결과를 얻을 수 있다.

가중치 종류

  • 재정패널조사는 기본적으로 가구 및 가구원의 횡단면 가중치와 종단면 가중치로 구성되어 있다.
  • 횡단면 가중치: 매년 조사에 응답한 가구를 기준으로 가중치를 부여한다.
  • 종단면 가중치: 매년 조사에서 계속 응답한 가구에 가중치를 부여한다.

가중치 사용

  • 재정패널조사에서는 분가가구의 경우, 분가사유에 따라 가중치를 다르게 부여하였다. 분가사유가 결혼인 경우, 원가구의 당해년도 무응답이 보정된 1단계 가중치의 1/2을 부여하였고 기타 사유의 분가가구 경우, 원가구의 당해년도 무응답이 보정된 1단계 가중치를 그대로 부여하였다.
  • 가중치를 적용하여 추정하는 경우, 추정량의 분산이 증가하므로 가구가중치 적용에 따른 추정량의 표본오차에 주의할 필요가 있다.
  • 조사시점만을 위한 분석의 경우 횡단면 가중치의 사용이 요구되며, 연도에 따른 변화를 파악하기 위해서는 종단면 가중치의 사용이 필요하다.